• 최종편집 2021-06-19(월)
댓글 0
  • 카카오스토리
  • 네이버밴드
  • 페이스북
  • 트위터
  • 구글플러스
NGN뉴스 양상현 기자 | 기사입력 : 2021.03.04 10:26
  • 프린터
  • 이메일
  • 스크랩
  • 글자크게
  • 글자작게
img (8).jpg
 
[경기도=NGN뉴스]양상현 기자=국민의힘 서울시장 후보로 오세훈 전 서울시장이, 부산시장 후보에는 박형준 동아대 교수가 선출됐다.

국민의힘은 4일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지난 2일부터 이틀간 실시한 경선 결과를 이같이 공개 발표했다.

오세훈 전 시장은 여론조사에서 41.64%를 얻어 1위를 차지했습니다. 이로써 오 전 시장은 2011년 '무상급식 파동'으로 스스로 사퇴한 지 10년 만에, 시장직에 재도전하게 됐다.

유력 경쟁자였던 나경원 전 의원 득표는 여성 가산(10%)을 포함해 36.31%였다. 1위인 오 전 시장과는 5.33p 차였다. 오신환 전 의원은 10.39%, 조은희 서초구청장은 16.47%를 득표했다.

부산시장 후보 경선에선 박형준 동아대 교수가 승리했다. 경선 기간 내내 우위를 점했던 박 교수는 여론조사에서 54.4%를 득표해 1위를 기록했다.

'정치 신인' 박성훈 전 부산시 경제부시장은 28.63%로 2위를 차지했다. 이언주 전 의원은 21.54%로 3위였다.
태그

BEST 뉴스

비밀번호 :
메일보내기닫기
기사제목
국민의힘 서울시장 후보에 오세훈·부산시장 후보에 박형준
보내는 분 이메일
받는 분 이메일