• 최종편집 2021-06-19(월)
댓글 0
  • 카카오스토리
  • 네이버밴드
  • 페이스북
  • 트위터
  • 구글플러스
NGN뉴스 정연수기자 | 기사입력 : 2021.05.13 14:00
  • 프린터
  • 이메일
  • 스크랩
  • 글자크게
  • 글자작게

 ★최춘식의원님질의사진2_배경수정.jpg

    

[의정부=NGN뉴스]정연수 기자=지난 21대 총선 당시 허위경력을 표기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국민의힘 최춘식 국회의원이 1심에서 당선무효 위기를 넘겼다.

 

의정부지방법원 형사합의 11부(이문세 부장판사)는 13일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불구속 기소된 최 의원에게 벌금 80만 원을 선고했다.

 

같은 혐의로 기소된 회계책임자 이 모씨에게는 벌금 150만 원을 선고했다.

 

선출직 공무원의 공직선거법 위반죄로 100만 원 이상 벌금형이 확정되면 의원직을 상실하게 되는 가운데 검찰은 지난 4월 15일 최 의원에게 벌금 150만 원을 구형했다.

태그
비밀번호 :
메일보내기닫기
기사제목
[속보]최춘식 국회의원(국민의 힘) “1심서 의원직 유지”...재판부, 벌금 80만 원 선고
보내는 분 이메일
받는 분 이메일